추천 아이템
  아빠와 딸이 ..
청소년의 성교육은 턱없이 모..
  [레홀독서단] ..
엄청난 필력의 소유자이다. 중..
  야설쓰기 이벤..
레홀 커뮤니티의 생산적인 활..
  자가주사 발기..
섹스 시 충분히 발기되지 않거..
Article 팩토리 전체보기
Article 전체보기
여성이여, 욕망의 주체가 되라!
지금 어떤 이가 섹스는 철저히 '생식'을 위한 행위여야 한다고 주장한다면 사람들은 그를 '천연기념물'에 봉할 것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가 자유분방한 성행위가 부도덕하다는 것을 설파하기 위해 '생명'에 대한 책임을 묻는다면, 사람들은 그에게 '효과적인 피임법'을 이야기해줄 것이다.  이렇듯, 지금 우리는 그 어느 때보다 적극적으로, '성'을 즐거운 쾌락의 영역으로 사고하고 있다.  그러나, 과연 그 쾌락으..
남로당 2018-08-13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2850클리핑 146
빅맨 빅보이스
  군대 있을 때의 일이다. 지역 봉사라고 해서 일정 시기가 되면 일개 소대씩 나가서 농사일이나 노가다 같은 걸 도우면서 지역민과의 친목을 다지는 행사가 있었다. 사실 말이 지역 봉사지 나가봐야 아저씨들과 노가리 까면서 부대에서 작업하던 것과 비교도 안되는 적은 양의 일을 하고는 참과 소주를 즐기다 들어가는 게 지역 봉사였기 때문에 서로 나가고 싶어하는 게 지역봉사였는데 우리가 나가던 날은 목적지가 평소와 좀 달랐다. 10분 안에 도착하는 부대 주변으로 ..
남로당 2018-08-13 뱃지 0 좋아요 1 조회수 1614클리핑 56
도깨비 불
영화 [두 개의 사랑]   매일 보던 아파트로 내가 탄 어린이집 버스가 들어선다. 늘 같은 속도로 같은 주차장의 아파트 주차장을 돌며 버스라고 하기에는 초라한 승합차 문을 열었다.   매일 보던 아동의 어머니가 있어야 할 자리에. 늙고 작은 개 한 마리를 팔에 걸친 커다란 남자가 내가 혼란스러워 하는 틈에 다른 한 팔로 아동을 잡고 목례를 하며 틈도 주지 않고 가버렸다.   마치 이화 속 도깨비처럼 커다란 등을 하고서 헐렁한 반바지를 펄럭이며 양손..
레드홀릭스 2018-07-31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5040클리핑 72
지나간 사랑에 대한 복습
영화 [로미오와 줄리엣] 아주 오래 전 일이다. 나는 어떤 남자를 사랑했었다. 그런데 그는 내가 원하는 만큼의 사랑을 주지 않았었다. 항상 만나고 나면 뭔가 미진했고, 그의 태도는 2% 부족했다. 나는 날이면 날마다 그를 볶았다. 하지만 ‘왜 나만큼 당신은 나를 사랑하지 않느냐’고 솔직히 말하기에는 너무 자존심이 상했으므로, 나는 늘 비틀린 말로 그를 비꼬곤 했었다. 지금 와서 생각하니 그때의 나는 그를 사랑했었다 기 보다는 그를 사랑하는 내 모습을 사..
남로당 2018-07-30 뱃지 1 좋아요 2 조회수 3928클리핑 103
[레홀툰] 9화 섹스를 말하는 토크쇼가 있다고?!
Sex-Graphy Diary 토크쇼 신청은 아래 링크를 이용해 주세요~!  http://bitly.kr/sLQ6
레드홀릭스 2018-07-27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3251클리핑 84
다양한 관계의 스펙트럼
영화 [secretary]   우리는 대개 고정관념이 현실을 제한하는 경험을 많이 합니다. 예를 들어 초록색 알사탕을 보면 은연중에 메론맛일 거라고 미리 판단하거나 더 나아가 메론맛이어야 한다고 생각을 하죠. 성역할에서도 남자가 말이야, 여자가 말이야 같이 요즘 이슈가 되어 지탄받고 바꾸어 나아가자는 고정관념이 있습니다. '관계'에 대해서도 흔히 있는 경우입니다. 드라마, 노랫말, 시각적 광고 등 흔히 접하는 것들에 의해 연인, 친구 등의 역할이나 의..
레드홀릭스 2018-07-27 뱃지 10 좋아요 2 조회수 8550클리핑 82
한국과 일본의 격차가 줄어들고 있다
영화 [Hope spring] 일본의 섹스리스 실태를 확인하는 기사를 접했습니다. 예상보다 훨씬 빨라진 느낌에 충격을 금할 수가 없었는데요, 먼저 아래의 기사 발췌본을 참고하면, 일본 젊은이들 사이에서 이성에 대해 관심이 없는 ‘초식화(草食化)’ 현상을 넘어 ‘절식화(絶食化)’ 현상이 강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 마이니치신문은 일본가족계획협회가 지난해 9월 전국 16∼49세 남녀 3000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를 5일 ..
우명주 2018-07-25 뱃지 0 좋아요 1 조회수 3204클리핑 73
아랫배와 오르가즘의 상관관계
참고 - 뱃살에 스트레스가 많으신분에게 조금이나마 위안을 드리는 차원에서.. 그렇다고 일부러 뱃살을 키우는 사태는 제발...   영화 [funny people] 간혹 해외토픽란에서 일본 톱여배우가 엄청 뚱뚱한 스모선수와 결혼한단 뉴스를 접할 때가 있었습니다. 일반인 들은 고개를 갸우뚱 하기 쉽죠. 아니 저렇게 날씬하고 예쁜 아가씨가 전혀 어울릴 것 같지 않은 사람과 결혼 한다니? 미녀와 야수인가 하고 말이죠. 이때 우스개 생각으로 저는 이렇게 생각하..
우명주 2018-07-23 뱃지 0 좋아요 2 조회수 10641클리핑 162
나의 조루 극복기 - 섹스는 리듬이다
영화 [bridemaids]   저는 조루가 심했습니다. 삽입하고나면 3분을 넘기지 못했으니까요. 조루극복에는 다양한 방법이 거론됩니다. 삽입 시 애국가를 4절까지 부른다는 사람도 있고, 숫자를 100부터 거꾸로 99, 98, 97, 96... 이렇게 센다는 사람도 있고, 삽입하다가 사정 직전에 자지를 빼서 불알 근처를 한참 꽉 움켜쥐고 있다가 다시 삽입한다는 사람도 있고,. 실리콘 링을 자지 뿌리 부분에 끼고 한다는 사람도 있고... 물론 개인 차가..
레드홀릭스 2018-07-23 뱃지 0 좋아요 1 조회수 9532클리핑 152
그 남자의 말 못할 사정
종종 쪽지로 문의를 받는 것중, 자주 전해듣는 내용은 다름아닌 사정에 관한 것입니다. 엄밀히 말하자면 오르가즘이죠. 남성은 오르가즘이 곧 사정으로 이어지는 게 거의라 생각해도..   문제는 훈련이 안되었을 경우의 남성은... 사정과 섹스가 1:1. 그나마 20대까지는 사정하고 30분 쉬고~ 다시 섹스하고... 패턴이 가능하다 할 수도 있겠지만. 죽어라 일하는 30대부터는 체력이 예전같지 않음을 느낄지 모르겠습니다(저도 그래서 요즘 운동을 헉헉) ..
우명주 2018-07-20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7388클리핑 149
성매매 합법화에 대한 의견
드라마 [THE INEVITABLE STORY OF LETICIA DINIZ]   요새 익게에서 성매매의 합법화에 대해서 지속적인 토론이 이루어지는 군요. 보기 안좋은 댓글도 달리고 비논리적이거나 폭력적인 댓글도 달리는 것을 봤습니다만, 어쨌든 의견 교환이 되고 있는 것이니까요. 남녀를 불문하고 인류 문명에서 가장 오래된 직업 중 한가지가 성노동자라고 하죠. 자급자족의 원시적 경제 단계에서 자신의 노동력을 다른 가치를 지닌 노동력의 산물로 교환하는 의미에서는 최초의 직업으..
레드홀릭스 2018-07-20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2482클리핑 191
썰로 보는 G스팟의 이동
영화 [가장 따뜻한 색 블루] "나도 콘돔은 안 쓰고 싶지.. 근데 생리주기가 틀어지거나 해서 원래 날짜에 안 하면 되게 불안하거든?" "알지" '오빠, 나 오늘 안전한 날이야' 라는 말만 들어도 발기탱천한 남자들이 어디 한둘인가, 그 질속을 파고든 상태에서 푸슛거리며 정액을 토해내는 사정감의 극치에, 싸고 난 이후에 뭔가 오도독거리는 질감을 온몸으로 받아들이는 즐거움까지. 남자들은 당연히 성기와 성기사이를 가로막은 고무막을 좋아하진..
우명주 2018-07-19 뱃지 0 좋아요 1 조회수 6064클리핑 192
난 널 이렇게까지 품을 수 있다 4 (마지막)
3화 보기(클릭) 영화 [건축학개론]   간밤은 기억이 잘 나지 않았다. 무슨 일이 있었는지 쯤은 겨우 인식하고 있다고는 생각하는데, 좀처럼 혼자였던 패스트푸드 점에 둘이 되어 앉아 있는 게 퍽 어색했다.   M은 날 보고 졸린 눈을 하고 미소를 지었다. 나도 모르게 치킨 페티를 오물거리며 그녀의 시선을 피했다. 쑥스러운 건지, 외면하고 싶은 건지, 아니라면 내심 기뻐하고 있는 건지. 마구 뒤섞인 감정 탓에 그 기분을 잘 몰랐다.   “먹어..
레드홀릭스 2018-07-19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2923클리핑 75
처음 우리가 만났을때 - 썰로 보는 첫 섹스팁
드라마 [우리가 사랑할 수 있을까?] "여자마다 원하는 섹스가 달라. 그 첫 방향을 잡는건 엄청 중요하거든" S는 고개를 갸웃거렸다. "첫 방향? 그게 뭔데?" 우리는 언제나 그렇듯이 서로의 체온을 양껏 느껴가며 침대에 드러누워 있었다. 그녀의 찰랑거리는 긴 머리가 움직일 때마다 내 가슴을 쓸어내리는 느낌은 꽤 자극적이었고, 덕분에 우리는 백허그를 한 상태에서 한줌의 틈도 없이 밀착되어 서로를 즐기고 있었다. "감각적이며 역동적인..
우명주 2018-07-18 뱃지 0 좋아요 3 조회수 7549클리핑 183
난 널 이렇게까지 품을 수 있다 3
2화보기 (클릭) 영화 [엽기적인 그녀] 적잖게 당황했다.   허둥댈 만큼은 아니었지만, 무표정으로 서서 내적인 슬픈 춤을 추고 있었다. ‘마음이 춤춘다.’ 라는 일본식 표현을 좋아했다. 그런데 이런 식으로 괴상한 춤을 출 수 있을까 싶은 감정이 사뭇 들었다. ‘마음이 널을 뛴다.’ 가 아니라, 허둥지둥 대는 것에 가깝지 않을까. 그런 생각을 하고 있었다.   “실례할게.” 나는 운동화를 벗고 방에 들어섰다. 그녀는..
레드홀릭스 2018-07-18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3092클리핑 119
[처음] < 6 7 8 9 10 11 12 13 14 15 >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