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아이템
  [모집] 24회 ..
오십대 중반의 샐러리맨 구키 ..
  섹스를 잘한다..
이제야 인정하는 것이지만 나..
  당첨자 우수인..
지난 달 성인용품 택배 티나게..
  Ep05 수술 후 ..
성기확대 프로젝트 #렛강남 시..
Article 팩토리 전체보기
Article 전체보기
한국과 일본의 격차가 줄어들고 있다
영화 [Hope spring] 일본의 섹스리스 실태를 확인하는 기사를 접했습니다. 예상보다 훨씬 빨라진 느낌에 충격을 금할 수가 없었는데요, 먼저 아래의 기사 발췌본을 참고하면, 일본 젊은이들 사이에서 이성에 대해 관심이 없는 ‘초식화(草食化)’ 현상을 넘어 ‘절식화(絶食化)’ 현상이 강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 마이니치신문은 일본가족계획협회가 지난해 9월 전국 16∼49세 남녀 3000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를 5일 ..
우명주 2018-07-25 뱃지 0 좋아요 1 조회수 3423클리핑 88
아랫배와 오르가즘의 상관관계
참고 - 뱃살에 스트레스가 많으신분에게 조금이나마 위안을 드리는 차원에서.. 그렇다고 일부러 뱃살을 키우는 사태는 제발...   영화 [funny people] 간혹 해외토픽란에서 일본 톱여배우가 엄청 뚱뚱한 스모선수와 결혼한단 뉴스를 접할 때가 있었습니다. 일반인 들은 고개를 갸우뚱 하기 쉽죠. 아니 저렇게 날씬하고 예쁜 아가씨가 전혀 어울릴 것 같지 않은 사람과 결혼 한다니? 미녀와 야수인가 하고 말이죠. 이때 우스개 생각으로 저는 이렇게 생각하..
우명주 2018-07-23 뱃지 0 좋아요 2 조회수 10969클리핑 182
나의 조루 극복기 - 섹스는 리듬이다
영화 [bridemaids]   저는 조루가 심했습니다. 삽입하고나면 3분을 넘기지 못했으니까요. 조루극복에는 다양한 방법이 거론됩니다. 삽입 시 애국가를 4절까지 부른다는 사람도 있고, 숫자를 100부터 거꾸로 99, 98, 97, 96... 이렇게 센다는 사람도 있고, 삽입하다가 사정 직전에 자지를 빼서 불알 근처를 한참 꽉 움켜쥐고 있다가 다시 삽입한다는 사람도 있고,. 실리콘 링을 자지 뿌리 부분에 끼고 한다는 사람도 있고... 물론 개인 차가..
레드홀릭스 2018-07-23 뱃지 0 좋아요 1 조회수 9763클리핑 182
그 남자의 말 못할 사정
종종 쪽지로 문의를 받는 것중, 자주 전해듣는 내용은 다름아닌 사정에 관한 것입니다. 엄밀히 말하자면 오르가즘이죠. 남성은 오르가즘이 곧 사정으로 이어지는 게 거의라 생각해도..   문제는 훈련이 안되었을 경우의 남성은... 사정과 섹스가 1:1. 그나마 20대까지는 사정하고 30분 쉬고~ 다시 섹스하고... 패턴이 가능하다 할 수도 있겠지만. 죽어라 일하는 30대부터는 체력이 예전같지 않음을 느낄지 모르겠습니다(저도 그래서 요즘 운동을 헉헉) ..
우명주 2018-07-20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7582클리핑 167
성매매 합법화에 대한 의견
드라마 [THE INEVITABLE STORY OF LETICIA DINIZ]   요새 익게에서 성매매의 합법화에 대해서 지속적인 토론이 이루어지는 군요. 보기 안좋은 댓글도 달리고 비논리적이거나 폭력적인 댓글도 달리는 것을 봤습니다만, 어쨌든 의견 교환이 되고 있는 것이니까요. 남녀를 불문하고 인류 문명에서 가장 오래된 직업 중 한가지가 성노동자라고 하죠. 자급자족의 원시적 경제 단계에서 자신의 노동력을 다른 가치를 지닌 노동력의 산물로 교환하는 의미에서는 최초의 직업으..
레드홀릭스 2018-07-20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2676클리핑 216
썰로 보는 G스팟의 이동
영화 [가장 따뜻한 색 블루] "나도 콘돔은 안 쓰고 싶지.. 근데 생리주기가 틀어지거나 해서 원래 날짜에 안 하면 되게 불안하거든?" "알지" '오빠, 나 오늘 안전한 날이야' 라는 말만 들어도 발기탱천한 남자들이 어디 한둘인가, 그 질속을 파고든 상태에서 푸슛거리며 정액을 토해내는 사정감의 극치에, 싸고 난 이후에 뭔가 오도독거리는 질감을 온몸으로 받아들이는 즐거움까지. 남자들은 당연히 성기와 성기사이를 가로막은 고무막을 좋아하진..
우명주 2018-07-19 뱃지 0 좋아요 1 조회수 6383클리핑 209
난 널 이렇게까지 품을 수 있다 4 (마지막)
3화 보기(클릭) 영화 [건축학개론]   간밤은 기억이 잘 나지 않았다. 무슨 일이 있었는지 쯤은 겨우 인식하고 있다고는 생각하는데, 좀처럼 혼자였던 패스트푸드 점에 둘이 되어 앉아 있는 게 퍽 어색했다.   M은 날 보고 졸린 눈을 하고 미소를 지었다. 나도 모르게 치킨 페티를 오물거리며 그녀의 시선을 피했다. 쑥스러운 건지, 외면하고 싶은 건지, 아니라면 내심 기뻐하고 있는 건지. 마구 뒤섞인 감정 탓에 그 기분을 잘 몰랐다.   “먹어..
레드홀릭스 2018-07-19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3054클리핑 79
처음 우리가 만났을때 - 썰로 보는 첫 섹스팁
드라마 [우리가 사랑할 수 있을까?] "여자마다 원하는 섹스가 달라. 그 첫 방향을 잡는건 엄청 중요하거든" S는 고개를 갸웃거렸다. "첫 방향? 그게 뭔데?" 우리는 언제나 그렇듯이 서로의 체온을 양껏 느껴가며 침대에 드러누워 있었다. 그녀의 찰랑거리는 긴 머리가 움직일 때마다 내 가슴을 쓸어내리는 느낌은 꽤 자극적이었고, 덕분에 우리는 백허그를 한 상태에서 한줌의 틈도 없이 밀착되어 서로를 즐기고 있었다. "감각적이며 역동적인..
우명주 2018-07-18 뱃지 0 좋아요 3 조회수 7949클리핑 205
난 널 이렇게까지 품을 수 있다 3
2화보기 (클릭) 영화 [엽기적인 그녀] 적잖게 당황했다.   허둥댈 만큼은 아니었지만, 무표정으로 서서 내적인 슬픈 춤을 추고 있었다. ‘마음이 춤춘다.’ 라는 일본식 표현을 좋아했다. 그런데 이런 식으로 괴상한 춤을 출 수 있을까 싶은 감정이 사뭇 들었다. ‘마음이 널을 뛴다.’ 가 아니라, 허둥지둥 대는 것에 가깝지 않을까. 그런 생각을 하고 있었다.   “실례할게.” 나는 운동화를 벗고 방에 들어섰다. 그녀는..
레드홀릭스 2018-07-18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3194클리핑 122
[레홀툰] 8화 펄리의 거울사랑
레드홀릭스 2018-07-17 뱃지 0 좋아요 1 조회수 4992클리핑 220
난 널 이렇게까지 품을 수 있다 2
1화보기(클릭)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 수업이 끝나자 몇 십 명이 우르르 지하 교실을 나갔다. 악취미를 보여준 몇몇 여자아이들과 M은 그 물살을 타지 않고 나중에 나가려는 것으로 보였다.   책상을 끌고 가방을 들고 뚜벅뚜벅 푸드득 거리는 잡음 속에서 그녀를 응시했다. 그저 고맙다는 말을 건넸으면 됐다. 그 뿐인 일도 못하는 서투른 이가 나였을 뿐이지.   여학생들은 M에게 왜 나를 도왔냐는 말을 하고 있는 듯 했다. 나는 조금 귀를 기울였다.&nbs..
레드홀릭스 2018-07-17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2777클리핑 72
난 널 이렇게까지 품을 수 있다 1
영화 [lady bird] 우리학교는 작았다. 부지는 넓었는데 의미적으로 작았다기보다 좁았지. 입학을 하고, 요란한 오리엔테이션을 거치고서 비범함과 평범함 그리고 어디와도 단절된 사람으로 나뉘어서 차고 넘치는 그런 곳이었다.   난 고등학교 때까지 곧잘 노는 애였고, 말 할 줄 아는 애였고, 내 것을 챙길 줄 아는 애였으니까 잘 적응할 수 있을 줄 알았다. 그런데 몇 가지 실수와 감정의 부딪힘 뒤엔 순식간에 단절된 사람이 되어있었다. 내 마음 같지 않은 일..
레드홀릭스 2018-07-16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3148클리핑 59
[레홀툰] 7화 레드홀릭스가 회의할 때
레드홀릭스 2018-07-12 뱃지 0 좋아요 2 조회수 4799클리핑 120
grasp than pressure
무거운 주제의 글입니다. 왜? 비가오니까. 스킵하실분은 뒤로가기를 눌러주세요   영화 [LOVE]   불륜은 비도덕적인 행위이다. 동성애는 반인륜적인 행위이다. 애인있는 사람이 다른 이성과의 섹스를 생각하거나 실천하는 것은 역시 비도덕적인 행위이다. SM플레이 섹스는 그릇된 성취향이다. 애널섹스는 비위생적인 행위이다. 섹스파트너를 만드는 것은 문란한 행위이다. 레홀에서 위의 글들에 대해서 제한을 걸지 않는 것은, 그것이 옳고 그름을 판별할 수 있..
우명주 2018-07-12 뱃지 0 좋아요 1 조회수 4631클리핑 178
요즘 섹스하면서 돌아보면 나는
미드 [mistresses] 요즘 섹스하면서 돌아보면 나는 천천히 그리고 부드럽게 진행하는것을 즐긴다. 커널링구스를 할 때도 무릎 뒤쪽, 허벅지 안쪽부터 질 입구 주변까지 부드럽고 스무쓰하게 핥아내려가거나 입술로 물거나 하면서 그녀의 반응을 살펴보는 것을 좋아한다. 피스톤 운동을 할 때도 빠른 것보다는 느리게 들락날락거리며 그녀의 속살이 밀려나오는 것을 바라보거나 키스 반 섹스 반의, 어디에 집중을 해야할 지 모르는 행복한(?)상황을 즐기는 것에 빠져있다. ..
우명주 2018-07-09 뱃지 0 좋아요 0 조회수 3318클리핑 120
[처음]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마지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