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아이템
  두얼굴의 그녀..
기존에도 지니의 여러 제품을 ..
  GIVE AND TAKE..
오지랖 넓은 내가 하나 걱정스..
  (특강) 교감섹..
2019년 두 번째 레드홀릭스 스..
  상상하는대로..
그냥 그렇다. 희선의 섹스라이..
팩토리_Article > 섹스칼럼
[섹스는 재미난 놀이다] 7. 나의 자지들  
0

영화 [deadpool]

길이. 강직도. 굵기
사람마다 각자 선호도는 다르겠지만 나의 경우...

1. 강직도
2. 굵기
3. 길이


빅자지가 굿자지라지만 그것은 상대적인 것 같다.

전에 키가 180cm인 트레이너를 만난 적이 있었는데 내가 본 자지 중에서 가장 최고였다. 첫 만남에도 불구하고 모텔에 들어선 순간부터 이미 하늘 끝까지 고개를 바짝 들고 있는 자지 앞에서 할 말을 잃은 본인. (이사람 나한테 반했나? 라는 생각보다는 아.. 좀 급했구나. 그동안 굶으셨구나.. 이런 생각이 더 컸었다.)

근데 막상 섹스를 해보니, 굵은 기둥에 그냥 꽂힌 기분이랄까 그다지 좋지는 않더라. 물론 교감 없는 급섹이라 그랬는지도 모르고 달달한 감정을 섞어 만났다면 또 다른 느낌이었을지도 모르고. 또 내가 빅자지 다루는 기술이 없었을지도 모르고. 내 체격이 작아서 함부로(?) 어떻게 하기가 조심스러웠다고는 했는데 어쨌거나 나랑은 잘 안맞는 느낌이었고. 그는 간만의 섹스로 잘 쌌다는 정도밖에....

경험상 최악의 자지는 큰 딱풀과 비슷했는데 격렬한 피스톤 도중 쇽-! 빠져버렸던 슬픈 자지. 내 가슴이 작은 게 내 탓이 아니듯 그의 자지가 작은 것도 그의 탓은 아니지. 하여튼.. 사랑의 힘이 아니고서는 극복이 안되는 자지였다.

길이는 좀 짧아도 굵기가 되니까 가득 채워주는 느낌이 좋은 자지도 있었다. 내 질이 깊다는 얘길 자주 들었는데 그래서 짧은 듯한 자지에 좀 더 민감하고 허전함을 느낄지도.....

섹스는 사랑하는 사람과의 섹스가 우주 최강이겠지만, 항상 사랑하는 사람하고만 섹스를 할 수는 없는 법. 사랑의 감정은 차지하더라도 나랑 너무나 잘 맞는 자지가 우주에 존재하긴 하더라. 똑같은 체위를 하는데도 M과 하면 그냥 죽을 것 같다. 특별한 스킬이 있는 것도 아니고 그냥 삽입해서 피스톤을 할 뿐인데.

섹스가 잘 맞는 사람은 그 어떤 '불편함'(=물리적인거리, 저렴한 인성, 기타등등)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오래오래 붙들고 싶고 놓치기 싫다.

아... 나는야 떡정의 노예 T.T


글쓴이 익명
원문보기 https://goo.gl/zcYLQT
레드홀릭스
섹스의 패러다임을 바꾸다
http://www.redholics.com
 
· 연관 / 추천 콘텐츠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목록보기
 
더블유 2018-02-25 01:04:04
뜬금없지만 데드풀 재밌게봤는데.. 이야기랑 잘 어울리는 사진이네요.
스카이임 2018-02-04 00:08:23
남자...등짝이 맘에 듭니다...^^b
sexypig 2018-02-03 23:21:00
호옹이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