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아이템
  언제 삽입해야..
남자들은 드디어 알게 되죠. ..
  4월 11일 레홀..
레홀독서단 4,5,6월은 책이나 ..
  아홉 번 얕게 ..
삽입의 기술에 대한 설명들은 ..
  짜릿한 경험, ..
달콤하고 존중이 넘치는 섹스..
팩토리_Article > 해외뉴스
플러스 사이즈 모델, 누드로 고정관념과 싸우다  
0

미의 기준에 대한 고정관념에 맞서 싸우는 플러스 사이즈 모델 테스 할러데이. (사진=테스 할러데이 인스타그램)

영국의 유명한 플러스 사이즈 모델 테스 할러데이(31)가 화장을 하지 않은 채 누드 차림으로 찍은 사진을 전격 공개했다. 

이들 사진은 사진작가 스콧 내이선이 ‘대상화하는 권력의 파괴’라는 제목의 사뭇 도발적인 사진 시리즈에서 촬영한 것이다. 내이선은 이번에 11~86세 여성 100명을 모두 흑백으로 찍었다. 

영국 사이즈 22(한국 사이즈 88)의 육중한 몸매를 지닌 테스 할러데이는 촬영에 앞서 ‘음악에 귀를 기울이고, 카메라를 주시하라’는 지침을 받았다. 

그녀는 의류 판매 사이트 모드클로스(ModCloth)의 수영복 캠페인이 온라인에서 발표된 지 몇 시간 후, 이 대담한 누드 사진을 공개했다. 또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공유하면서 “시리즈에 참여해 달라고 부탁받아 더할 나위 없이 영광스럽다”고 밝혔다. 

슈퍼모델 레이첼 헌터도 이번 사진 시리즈의 티저 트레일러(유튜브)에 모습을 드러냈으나, 아직 사진 전체를 공개하지는 않았다. 

테스 할러데이는 평소에도 경계를 깨고, 미의 기준에 대한 고정관념에 맞서 싸우는 것을 마다치 않았다. 하지만 그녀는 이번 ‘고백적’ 사진 프로젝트에서 카메라만을 응시한 채, 화장도 하지 않고, 올 누드로 등장하는 이색적인 모습을 선보였다. 배경음악으로 흐르는 재즈를 들으면서 카메라를 응시하고, 가슴을 문신으로 뒤덮인 팔로 가린 채 옆으로 누워 있는 장면이다. 

이 사진은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이후 ‘좋아요’ 반응을 6만 6,000회 이상 받았다. 팬들은 공감을 표시하는 댓글을 매우 많이 남겼으며, 특히 엄마들의 응원 메시지가 넘쳐났다. 한 시간 뒤, 테스는 잠옷 차림으로 아들 보위를 끌어안고 찍은 사진을 공유하며 작별인사를 올렸다. 
속삭닷컴
성 전문 인터넷신문
http://soxak.com/
 
· 주요태그 성문화  
· 연관 / 추천 콘텐츠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