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익명게시판
입에 사정했을 때의 느낌은? 
0
익명 조회수 : 80353 좋아요 : 4 클리핑 : 0
입으로 해서 사정하기가 어렵지 않나요? (저만 그런가 ㅎㅎ)
그 느낌 어떤지 궁금 ㅎㅎ
익명
내가 누군지 맞춰보세요~
http://redholics.com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익명 2019-04-04 10:06:27
입으로 싸게하고 싶어서 존나 열심히 빨아줬는데 안싸는거에요. 안좋냐, 왜 안싸냐했더니 싸면 못 박는다고. 참는다고.. ㅎ
익명 2019-01-02 21:52:05
그걸 받아서 꿀떡.
너무 신기하고 기분이 좋죠.
익명 2017-12-30 19:00:04
여자분의 스킬에 따라 다른거 같아요 입 안에 사정하는 그 맛이 또 있어요ㅋ 사정하고 나서 정액 다 나올때까지 한도안 오럴로 계속
해주면 완전  꼴릿해요
익명 2017-09-25 10:06:00
오럴과 핸드잡 겸용으로 하다가 팔아프다면서 팬티 벗던데...ㅡㅡㅋ
여성들은 험난한 길인듯...자위하면 1분?..ㅜㅜ
익명 2017-08-06 09:01:20
입이랑 손이랑 하면 금방이죠.. ㅋ
익명 / 아, 이분 고수인가보다.
익명 2017-08-06 07:06:45
입으로 하면 장난 아니던데 ㅋㅋㅋ
익명 2017-05-04 05:25:33
스킬 부족의 문제 아닐까요...ㅎㅎ
제 남친은 해달라고 매일 조르는데.. 잘 맞춰 보시면 언젠가 느껴볼 수 있지 않을까요!
익명 2014-11-17 14:17:12
입으로 하다가 사정을 할때 막상 여자가 가만이 있으면 별로 인거 같아요
그냥 사정할 때 까지 전후 움직임을 계속 했으면 자극이 더 될텐데요
익명 2014-10-28 11:38:09
오럴자체가 느낌은 좋진 않은데. 서서히 달아올라 입에다 사정하면 그 느낌이 가장 좋더라구요.
익명 2014-10-27 00:16:30
여자분의 스킬에 따라 달라지겠죠^^
거의 대부분의 남자들이 좋아하는것 중에 하나이고 관계중에 필수요소중 하나이죠^^
느낌이요? 마지막 한방울까지 다 먹는 모습에 여친에게 더욱 반하게 됩니다^^
익명 / 그거 근데 진짜 먹나요? 정액 진짜 먹어도되는거여염? 더러운 것 아님?
익명 2014-10-26 20:16:03
제 파트너는 제가 입으로 해줄 때마다 중간에 멈추게 해요. 지금 쌀거 같다고. 두번 정도는 그러다 조절 실패로 입에 사정했고, 한번은 제가 막무가내로 계속 입으로 해서 사정하게 했습니다. 좋아라하는게 눈에 보이는데 미안한 척 하면서 막 애교를 부리더군요. 저는 뿌듯하고 좋았습니다만, 삽입하기 전이어서 뭔가 하다가 그만 둔 느낌이었어요. 그 이후엔 입에 사정하고 싶다고 하면 두번째 할 때 하게 해줍니다. 파트너가 본인 말로는 나이가 좀 있어서 두번 하는 것도 힘든 일이라던데 제가 애무해주면 벌떡벌떡 섭니다. 이건 제가 테크니션인건가요? 배운지 얼마 안되서 테크닉 따위 없는 처자인데; 암튼 오랄만 해도 잘만 사정 합디다.
익명 / 대단한 능력 ㅋㅋ 타고나셨네요 그게 쉽지않은데
익명 / 라무래도 제 남친 꼬추가 매우 민감한 건 아닐까... 조심스레 추측해봅니다..
익명 / 헉 부럽~ 쉽지 않을텐데 ㅎㅎ
익명 / 헉 부럽~ 쉽지 않을텐데 ㅎㅎ
익명 / 제 이상형 이십니다.
익명 / 남친분한테 하체운동 많이 하라고 하세요 ㅎㅎ 스쿼트나 런지 ㅎㅎㅎ
익명 2014-10-26 08:22:56
전 입으로 사정할때까지 많이 했었는데
해주기도 잘 해줬고
상대가 사정하고나면 저도 뭔가 모를 성취감에 ㅋㅋㅋ
근데 좀 힘들긴해요
대신 입으로 다 받은뒤에 가볍게 뽀뽀해주면 더 좋지요 ㅎㅎㅎ
익명 2014-10-26 02:58:40
저도 한번도 경험해본 적 없네요. 입으로해서 사정감이 올 때까지 흥분한 적은 없었어요 ㅋ
익명 2014-10-26 02:57:11
삼키는게 너무흥분되던데ㅜ
익명 2014-10-26 02:50:52
팁하나드리면 사정감 안오면
여자는 입으로  남자는 자위할때처럼 손으로
동시에 움직여 사정감 초반까지 올려놓고
여친한테 마무리하게 하면 됩니다
익명 / 사정감 안오면 승부욕생겨요ㅠㅠ꼭 해내고 말겠다는ㅋㅋㅋㅋ그리고 목표달성 후엔 성취감이ㅋㅋㅋ
1 2


Total : 19650 (1/131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9650 심각한질문 [1] new 익명 2019-06-24 33
19649 수술 10 [24] new 익명 2019-06-24 371
19648 가슴도 골반도 [11] new 익명 2019-06-24 389
19647 암캐에게도 고민은 있거든요 [11] new 익명 2019-06-24 622
19646 노섹남의 BDSM(?) 체험기 [9] new 익명 2019-06-24 329
19645 까놓고 물어보겠습니다. [26] new 익명 2019-06-24 860
19644 Come into bloom 4/4 [1] new 익명 2019-06-24 287
19643 7개월만에 다시 만난 그녀 [1] new 익명 2019-06-24 423
19642 영화든, 소설이든.. [2] new 익명 2019-06-24 297
19641 유난히 도드라진 둔덕 [2] new 익명 2019-06-24 500
19640 그녀가 너무 궁금하다 [4] new 익명 2019-06-24 700
19639 Come into bloom 3/4 [2] new 익명 2019-06-24 368
19638 깨끗하게 애널 즐기는 방법 [19] new 익명 2019-06-24 778
19637 성관계 끝나고 .. [3] new 익명 2019-06-24 625
19636 실시간 뜨거움:)섹파와 영통하면서 [8] new 익명 2019-06-23 1462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