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익명게시판
고마워 아쉬움 없는 섹스였어. 
0
익명 조회수 : 1435 좋아요 : 0 클리핑 : 0
늦은 새벽 시간이지만 보고싶단 한마디에 집앞까지 와준 그녀.

간단히 소주 한잔하고 미리 잡아둔 모텔에서 정말 아쉬움 없이 섹스에만 열중했지.

천천히 한시간 넘게....
서로가 지칠 정도였지만 그녀의 오랄로 금새 한번 더....

그렇게 두번의 폭풍이 지나고 잠이 들었는데 약간 뒤척이나 싶더니 나에게 포옥 안기자 내 자지는 다시 또 불뚝.

'또 할까?' 란 한 마디에 주저없이 팬티를 벗고 안아준 너.

고마워~
정말 오랜만에 아쉬움 없는 섹스를 해서 종일 기분이 너무 좋아. 내일은 일찍 만나 데이트도 하자~

기억에 남는 섹스. 또 하자.
익명
내가 누군지 맞춰보세요~
http://redholics.com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익명 2019-04-23 12:14:48
와우 그시간에 와준 그녀..열정 있네요
개부럽..
익명 2019-04-22 15:28:01
나도 섹스 ㅠㅠ
익명 2019-04-19 23:28:18
아 나도 섹스ㅠㅠㅠ -지나가던 욕구불만녀-
익명 / 나랑해 ㅜㅜㅜ
익명 / 불만은 해소해야죠!
익명 / 작성자 : 가끔 남자도 졸라야되더라구요 ~^ ^
익명 2019-04-19 23:19:47
글에서 얼마나 고마운지 느껴지네요. 부럽습니다.
익명 / 네~ 그래서 오늘 2대2로 데이트 ㅎ
1


Total : 19420 (1/1295)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9420 금요일이라 그런지 일이 너무 하기싫다 new 익명 2019-05-24 2
19419 애널을 할때 남자의 느낌 [1] new 익명 2019-05-24 27
19418 젊은 사람이 돈이 많으면,,, [5] new 익명 2019-05-24 151
19417 섹스고 뭐고.. [9] new 익명 2019-05-24 286
19416 손을 만지다가... [4] new 익명 2019-05-24 276
19415 폰섹하는 후기 보고나니깐 폰섹 땡기네요 [11] new 익명 2019-05-24 394
19414 출근길에 짧은 치만에 티팬티 입은 여성... [5] new 익명 2019-05-24 478
19413 잠 다잤네 [9] new 익명 2019-05-24 900
19412 Bbw의 매력이라 하면?? [9] new 익명 2019-05-23 748
19411 후방주의, 날씨도 더운데 혼텔중 [51] new 익명 2019-05-23 1979
19410 일하면서 몰래몰래 야한얘기 하고싶다 [1] new 익명 2019-05-23 535
19409 낮잠 [27] new 익명 2019-05-23 1005
19408 더워진 날씨 탓에 옷차림들이 ㅎㅎㅎ [2] new 익명 2019-05-23 635
19407 도톰한 팬티위로 만지는게 넘 좋다 [2] new 익명 2019-05-23 673
19406 여자 [20] new 익명 2019-05-23 1225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