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익명게시판
너와의 만남 2 
0
익명 조회수 : 1184 좋아요 : 0 클리핑 : 1
그렇게 나는 다시 먼길을 떠나 우리집 까지 갔지 그러면서 가면서
너에게 연락을 했었고 너도 연락온거 확인 하면 연락을 해줬지
그리고 나도 집에 도착 하고 나서 씻고나와서 너에게 전화를 했어
목소리가 무척이나 듣고 싶어서 말야
할말이 없지만 그냥 단지 목소리 듣고싶어서....
그렇게 우리는 늦은시간까지 전화를 하곤했지...
시간이 얼마나 지났을까 한 1주일 지난거 같았어
그뒤에 너랑 나는 재회를 했지
내가 너의 회사 근처에서 만나서 우린 저녁먹으러 갔었지
근데 막상 가니 주차문제 땜에 그쪽에서 밥을 먹지 안고 너를 태우고 
본의아니게 드라이브를 하면서 밥먹으러 동대문까지 갔었어 
그리고 그렇게 주위한번 돌아보고 먹은게 쭈꾸미 요리였지...
주문은 너가 했지만 내가 사리 추가 안했다고 너는 마지막에 아쉬워했었어
그리고 너랑 나랑 쇼핑몰로 커피한잔 하러 들어 갈려고했지 
쇼핑몰앞에 크리스마스 트리가 있어서 
거기서 사진 찍어 달라는 너가 기억나 이자세 저자세 여러사진 찍어줬지
최대한 이쁘게 찍어줄려고 무릎까지 숙이고 사진을 찍어주었어
 
익명
내가 누군지 맞춰보세요~
http://redholics.com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Total : 20165 (1/1345)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165 급 궁금한거 생겨서 여쭤봄니다 [1] new 익명 2019-09-19 74
20164 벌써 1년 [12] new 익명 2019-09-19 346
20163 정신적 우위(혹은 지배) new 익명 2019-09-19 190
20162 첫섹스 이후 두번째 섹스 준비중 [4] new 익명 2019-09-19 322
20161 생일선물로 괜찮을까요? [18] new 익명 2019-09-18 1011
20160 어제  만난 HDG녀 [28] new 익명 2019-09-18 1463
20159 D day -1 [9] new 익명 2019-09-18 998
20158 옹동이 [25] new 익명 2019-09-18 1854
20157 R. 너무 시원해  fact.팬티가 찡겨요 [26] new 익명 2019-09-18 2140
20156 안녕 오랜만 [17] new 익명 2019-09-17 1504
20155 충격 노래방 문화 [4] new 익명 2019-09-17 1179
20154 요즘은 애엄마들도 왜이리 이쁜지... [13] new 익명 2019-09-17 1686
20153 8박10일 해외여행 모르는여성과 동행하다 생긴 일들... [22] 익명 2019-09-17 2127
20152 회사가기 싫은 사람 [2] 익명 2019-09-16 1333
20151 관전클럽 [14] 익명 2019-09-16 1525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