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익명게시판
술 
10
익명 조회수 : 2594 좋아요 : 0 클리핑 : 0
대책없이 마셔버렸다
내가 왜 그랬을까
생각해보니

술김에
맘속에만 담아뒀던
하고싶은 말을 다 꺼내놓고 싶었나보다

술마신 나를 두고 못 가게
너를 잡고 싶었던 것 같다

잠재의식 속 내 기대보다
더 따뜻했던 너의 행동과 말이
두고두고 고맙고
미안하고
자꾸 생각이 난다

곱씹을수록
네가 점점 더 좋아진다

큰일났다
익명
내가 누군지 맞춰보세요~
http://redholics.com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익명 2019-09-16 16:42:11
마음이 울렸어요ㅜ
익명 2019-09-16 13:18:53
글이 예쁘다
1


Total : 20646 (1/1377)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646 최요비(최악의 요리 비결) [1] new 익명 2020-02-25 50
20645 연애하고 싶어요. [3] new 익명 2020-02-25 103
20644 피곤한 오후 [6] new 익명 2020-02-25 202
20643 나이많으신분들 왜그런건가요? [17] new 익명 2020-02-25 615
20642 비.. [16] new 익명 2020-02-25 625
20641 혼맥 [16] new 익명 2020-02-24 770
20640 휴가중 [12] new 익명 2020-02-24 823
20639 ... [11] new 익명 2020-02-24 1149
20638 그냥 한탄.. [7] new 익명 2020-02-24 1003
20637 레홀 이상형 월드컵 여자편! 순위 중간 집계 [8] new 익명 2020-02-24 1232
20636 레홀 이상형 월드컵 남자편! 순위 중간 집계 [18] new 익명 2020-02-24 1097
20635 코로나에서 도망치세요 new 익명 2020-02-23 648
20634 파트너의 요구 [2] 익명 2020-02-23 1101
20633 두달만에... [4] 익명 2020-02-23 841
20632 남자보다 여자가편한대 그런사람있나요?게이x.. [37] 익명 2020-02-22 2035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