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자유게시판
솔직해질 수 있는 사람이 있다는 것 
0
난기류 조회수 : 853 좋아요 : 1 클리핑 : 0
다들 명절 잘 보내고 계신가요? 저는 잠깐 시골에 내려갔다가 하루만에 올라와서 남은 휴일을 보내고 있네요.

오늘은 솔직해질 수 있는 사람이 있다는 것, 그게 얼마나 행복한 일인지 말해보고 싶어졌어요.

저는 성에 관한 것만큼은 부족한 경험만큼이나 방어적이라서, 가장 친한 동성친구들에게조차도 성과 관련한 이야기는 잘 하지 않아요. 하다못해 어떤 이성 스타일을 좋아한다든지, 성경험에 대해서 가볍게 농담하는 것조차도요.

그래서 제 성욕과 상상은 늘 제 안에서만 많이 맴돌죠. 밖에서 꺼낼 얘기라고 쉽게 생각하지도 않거니와 아는 지식도 거의 없으니까요. 어쩌다가 친구들과 만나 그런 분위기의 이야기가 나올라치더라도 저는 그냥 고개만 끄덕끄덕, 관심이 있는 것도 없는 것도 아닌 표정만 지은 채 넘어가게 되고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최근까지 한 사람과 나누었던 대화는 잊혀지질 않네요. 확실한 건 그분이 여자라는 것 하나뿐, 서로 실제로 만난 적도 없고 이름도 모르지만 저를 솔직하게 꺼내보일 수 있었던 시간들.

가장 친하다고 생각하는 친구들에게조차 일절 비추지 않았던 제 내면을 그분과는 꽤 깊이, 저조차도 놀랄 정도로 진하게 나누었어요. 메신저라는 벽을 방패삼아 솔직해지는 것에 대해 조금 더 과감해지고, 욕망을 드러내는 것을 창피하게 여겼던 태도를 내려놓을 수 있었어요.

사람은 결국 혼자살 수는 없는 것 같아요. 계속 혼자 살게된다면 어쩔 수 없지, 그게 운명이라면 받아들여야지 싶었다가도 저도 모르게 또 사람을 그리워하고 있으니까요. 거창했던 희망사항의 크기는 차츰차츰 줄어들어서 이제는 그저 솔직해질 수 있는 사람이 있다는 것만으로도 숨이 좀 쉬어지는 기분이에요. 솔직해질 수 없었던 제 자신을 조금이나마 자유롭게 말이죠.

그리고 이런 경험과 감정들을 다시 털어놓고 주고받을 수 있는 레홀이 있어서 감사해요.

선선해진 날씨, 남은 휴일. 레홀러분들 모두 섹스럽고 솔직한 시간되셨으면 좋겠어요.
난기류
같이 얘기할 사람이 있다는 것만으로도 위안이 된다고 믿어요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제리강아지 2019-09-15 01:31:17
감정과경험을 돌이켜보고 소중함이나 감사함을 느끼신다는게 멋져요ㅎㅎ 저도 항상 감사하며 살고있습니다ㅎ
난기류/ 고맙습니다 주어진 것에 감사하며 살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참 행복한 일인 것 같아요. 비록 남들보다 절대적인 만족은 미약할지언정 스스로가 좋다면 그게 행복이 아닌가 싶고요. 편안한 휴일 되세요 ㅎ
레몬그라스 2019-09-15 00:15:18
저도 오늘 레홀에서 만난 그런 친구와 시간을 보냈죠~~ 넘나 좋아요 그런 친구의 존재가
난기류/ 네 저도 쓰신 글 봤어요! 부럽더라고요. 그런 친구 한명만 있어도 참 괜찮은 삶이라고 자신할 수 있을 것 같아요. 앞으로도 그친구분들과 좋은 인연 이어나가시길 바라요. 행복한 휴일 되세요 ^^
정후 2019-09-14 22:49:48
그럼요~솔직해질 수 있는 사람이 있는것만으로도 숨이쉬어지는 기분이다!~~~격하게 공감해요~^^이 안에선 더 솔직해지면서 자유를 누려보세요~
난기류/ 네 예전에 비하면 레홀을 즐기면서 많이 자유로워진 것 같아요. 솔직한 얘기도 더 많이 꺼내놓을 수 있었고요. 응원해주시는 분들, 조언해주시는 분들, 공감해주시는 이런 분들도 많아서 요새는 평화가 찾아왔다고 해야하나 하여튼 감사한 일이 많네요. 좋은 휴일 보내세요^^
1


Total : 27334 (2/1367)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7314 안중에 이사왔는데 아는사람이 아무도없네요 [6] jujuba 2019-10-11 743
27313 빠구리 고수가 되고 싶어요 [10] 빠구리왕초보 2019-10-11 1161
27312 제주도 3썸 [2] Mvio 2019-10-11 1409
27311 저녁 약속 파토가 나는 바람에.. [1] 헥토르 2019-10-11 631
27310 금욜 오후 커피벙개 [17] 팅팅탱탱후라이팬놀이 2019-10-11 994
27309 대전 둔산동에서!! [1] 아쿠아마린 2019-10-11 700
27308 점심벙개!!! [8] 승부사 2019-10-11 816
27307 내일 뵈용~~ [2] 집사치노21 2019-10-11 578
27306 레홀 골프 모임 [6] 팅팅탱탱후라이팬놀이 2019-10-10 831
27305 바른생각에서 7세트왓어요! [1] 분당의아들 2019-10-10 632
27304 발기부전치료제 부작용 있긴 있나요 [7] 빠구리왕초보 2019-10-10 662
27303 예전이 그립네요 [3] 클로 2019-10-10 833
27302 왔어요 왓썹!! [2] 집사치노21 2019-10-10 770
27301 멘탈터짐 ㅠㅜ [3] 왕경태이적 2019-10-10 835
27300 살다보니 이런행운도ㅋㅋ [2] 전사독 2019-10-10 1124
27299 간만에 아침소주 때리고 들어오는데 [5] 차오빠 2019-10-10 748
27298 오랄섹스 [2] Haak 2019-10-09 1289
27297 가장 보통의 연애의 목적 이로운외로움 2019-10-09 752
27296 커피 팅팅탱탱후라이팬놀이 2019-10-09 657
27295 (내일이 공휴일인) 퇴근을 맞이하는 마음으로 [2] 팅팅탱탱후라이팬놀이 2019-10-08 1047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작성자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