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자유게시판
혼자사는 집이지만 요즘들어 더 넓어보이는건 제 느낌인가요? 
0
수월비 조회수 : 2651 좋아요 : 0 클리핑 : 0
작년 11월이었네요 아무 기대도 하지 않고 새아파트 주택청약을 넣었는데 당첨이 되버렸지 뭐야! 여름휴가때 부터 기분도 계속 최악이었는데 (전여친은 바람피고 헤어지고, 집엔 안좋은일 있고....) 나이 30살 어린나이에 내 집이 생겨버린건 아무래도 좋더라구요 26평이지만 
지금도 항상 집에 들어가면 새아파트고 내집이라는 것에 기분은 좋지만 아침일찍 출근하고 저녁 7~8시 퇴근해서 집에 들어오면 불꺼진 집이 그렇게 외롭고 공허 하더라구요. 새로운 만남을 가지라는 친구들이지만 정작 회사-집-회사-집 을 벗어나지 못하고 ㅎㅎ

새로운 사람을 만나서 다시 관계를 쌓고 친해지고 하는게 너무 어려워 진거 같아서 요새 좀 그렇네요! 제 친구들이 저보고 여자친구 없는게 이상하다고 자꾸 머라하지만 내가 좋아하고 관심이 생기지 않는 이상 이제는 노력조차 힘들어요 (상처가 너무 무서워서) ㅋㅋ 
주절주절 아침에 뭐라고 쓰는지도 모르지만 ㅋㅋㅋㅋㅋㅋㅋㅋㅋ회사 출근해서 주절중입니다.
수월비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키윽키윽 2020-01-21 19:02:23
청약되도 돈없으면 못들어가는데 ㅋ 능력자시네요!!
수월비/ 도움을 받았어요 ㅎㅎ 부모님 덕이죠
당신만을위한은밀한 2020-01-21 16:25:09
청약당첨 축하드려요! 굳굳굳 ~
근데 사람은 사람으로 잊는게 빨라요!  경험담 입니다:)
수월비/ 다들그렇다고 하던데 ㅎㅎ 쉽지가 않네요
지나가는행인 2020-01-21 13:50:07
누굴 만날려고 노력하면.....더 잘 안만나 지더라구요.....
그냥 열심히 잘 지내시면 나도 모르게 생기게 되실 것이고...그게 인연이라 생각하실거라 믿습니다~~~

회사-집 사이에 취미 생활이나 운동 같은걸 넣어 보세요....한결 나아 집니다~~~~^^*
수월비/ 그래서 요즘은 고민중이에요 어떤 운동이라도 해야될터인데..
예림이 2020-01-21 11:35:39
10평짜리 원룸살아도 외로우면 넓어보여용..식구늘어나면 26평 어차피 좁아지니 지금을 맘편히 편안히 즐기십시용ㅎㅎ
수월비/ 그렇긴 하겠죠?ㅎㅎ 혼자의 삶을 즐겨야겠네요
fkrl 2020-01-21 11:26:13
청약 당첨 축하드려요~
수월비/ 감사합니다 ^^
랜딩맨 2020-01-21 11:09:52
그냥 닥공... 아니고 닥일이 답입니다. 집에 대한 부담이 없으니 열심히 일에 푹 빠져버리는게 좋습니다.
단지, 건강만 잃지 않게 노력하면 됩니다. 젊은날 인연은 열심히 살아가는 중간에 만나게 될 겁니다.
젊은 패기와 열정에 응원을 보내드립니다!!!
수월비/ ㅎㅎ 네 감사합니다.
1


Total : 28335 (2/1417)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8315 (약후)어디에 쓰일 물건일까요 [6] 키매 2020-09-24 1397
28314 오랜만에 뵙습니다 [10] Jay_Stag 2020-09-24 2371
28313 외국인들과의 대화에서는... [6] SilverK 2020-09-23 1262
28312 마눌님의 첫 야노!!! [6] 케케케22 2020-09-23 2171
28311 가을 새벽 밤 노래 한곡 [3] 스펙터엔젤 2020-09-23 750
28310 잘자요' [30] 아로마진 2020-09-23 2036
28309 독서실을 옮겼는데 [27] 섹스는맛있어 2020-09-22 2090
28308 몰래 들으세요, 일할 때 [1] 레드바나나 2020-09-22 1208
28307 테스트로 움짤을 올려봅니다. [6] pauless 2020-09-22 2016
28306 마른 체형 극복하신 분들 계신가요?? [21] 해령 2020-09-22 1788
28305 후방)접니다...만? [37] 클린앤클리어 2020-09-21 3994
28304 선선하다~~ [1] 올라 2020-09-21 909
28303 으휴~ 술... [38] 햇님은방긋 2020-09-21 2962
28302 봄이 옵니다 [3] 리튬전지 2020-09-21 761
28301 입이 작은 분들이 사용하기 좋은 재갈 추천좀요.. [4] 키매 2020-09-21 1262
28300 늦은 시간이면 밀크보이 2020-09-21 824
28299 [RIPRBG] 루스 베이더 긴즈버그의 명복을 빕니다... [2] 레드퀸 2020-09-21 717
28298 안물안궁 최근 근황? [19] 클린앤클리어 2020-09-20 1950
28297 갑자기 애매한 사진 업로드 질문(전문가 환영).. [5] 클린앤클리어 2020-09-20 1721
28296 뜬금없지만... [26] Master-J 2020-09-20 2560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작성자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