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자유게시판
결국 헤어졌어요 
0
수월비 조회수 : 1667 좋아요 : 0 클리핑 : 0

어느 순간 나한테 연락도 뜸하고 행동도 바뀐다는걸 알고 있엇고 딴사람이 생겼다는 것도 알고 있엇지만
항상 믿었었고 그렇지 않겠지 혼자 생각하고 그러다 결국 헤어졌네요 
그사람이 더 좋데요 나보다... 보내기 싫은데 정말 보내기 싫었는데 붙잡아도 되돌아 오지 않는다는걸 너무나 잘 알기에
서로 너무나 잘알기에 너무 마음이 아파서....항상 잘해주지 못한 미안함과 흔들린 마음을 잡아주지 못해서 확신을 주는 남자가 되지
못해서 너무 미안하고 그 상대방이 내가 아는 사람이라서 같은 회사사람이라서 더 화나고 제발 아니었으면 하는 바램이었지만 그게 현실이 되었고...

참 너무 힘드네여 이제 갓 서른이지만 이렇게 아픈 사랑 처음입니다. 언제나 그자리 그곳에서 기다리겠지만 기약없는 기다림이겠지요
어떻게 잊어야될지 어떻게 보내야될지 아무것도 보이지가 않아요 참 힘든 나날들이겠구요
수월비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Nemoemo 2019-08-11 02:52:49
토닥토닥..
우주를줄께 2019-08-11 01:16:05
시간은 거짓말을 핞더군요.
그 아픈 마음이 느껴서서..
그사랑 하시느라 그동안 애쓰셨습니다
꽃마름 2019-08-11 00:08:10
많이 아프시겠어요.
잘 이겨내시길 바래요
짜리똥 2019-08-10 12:39:26
시간이 도와준다는거, 지금은 슬프겠지만 잘 견뎌내셨음 합니다.
그래도 지난 후에 시간이 약이구나라는걸 느끼게될테니까요.
뜨겁게 사랑했고 뼈저리게 아픈 이별이 추후 연애에 있어 큰도움이 될것이 분명합니다.

꼭 잘 견뎌내세요. 절대 헤어졌다고 수월비님이 못나서 그런게 아니라는걸. 더 좋은사람은 언젠간 나타나니까요. 힘내세요.
1


Total : 27343 (4/1368)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7283 돌아갈 시간 [1] 레드바나나 2019-09-16 467
27282 오늘 진짜 일하기 싫었다는.. [2] 이로운외로움 2019-09-16 388
27281 레홀남과 쓰리썸?! [63] 레몬그라스 2019-09-16 2610
27280 푸 념 [4] 올라 2019-09-16 709
27279 일중에 갑자기 생각나서 잠시 들려봐요~ [2] 달콤한하루 2019-09-16 544
27278 지난주 캠핑장에서... [14] 케케케22 2019-09-16 1184
27277 늦어도 너무 늦었습니다 ㅠㅠ 부산권쁜이님 책나눔!!.. [2] 갸러 2019-09-16 646
27276 연휴 잘 보내셨습니까~ 질문이 있습니다 [16] 용넛 2019-09-16 921
27275 오랜연애끝에 헤어졌습니다. [8] 주니s 2019-09-16 952
27274 [약쟁이] 오줌빨과 정액 [39] 옵빠믿지 2019-09-15 2205
27273 추석이 이렇게 가는군요. 역시나.. ㅎ [3] 이로운외로움 2019-09-15 476
27272 결국 연휴가 끝났네요 [2] 키윽키윽 2019-09-15 394
27271 아.. 어쩌죠?? [6] 집사치노21 2019-09-15 918
27270 힘든일은 정말 버틸수 있는 만큼만 오는건가요.. [8] 수월비 2019-09-15 597
27269 나눔 하실분~~~^^ [14] 제리강아지 2019-09-15 1064
27268 날씨 진짜 좋네요 [2] 4나2 2019-09-15 328
27267 하늘이 가을 가을 하네요 [34] 레몬그라스 2019-09-15 878
27266 여러분 [17] 핑크요힘베 2019-09-15 1311
27265 신박한데...? [8] 핑크요힘베 2019-09-15 980
27264 오늘 파라다이스 시티다녀왔어요! [1] BXB 2019-09-15 834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작성자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