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자유게시판
결국 헤어졌어요 
0
수월비 조회수 : 3264 좋아요 : 0 클리핑 : 0

어느 순간 나한테 연락도 뜸하고 행동도 바뀐다는걸 알고 있엇고 딴사람이 생겼다는 것도 알고 있엇지만
항상 믿었었고 그렇지 않겠지 혼자 생각하고 그러다 결국 헤어졌네요 
그사람이 더 좋데요 나보다... 보내기 싫은데 정말 보내기 싫었는데 붙잡아도 되돌아 오지 않는다는걸 너무나 잘 알기에
서로 너무나 잘알기에 너무 마음이 아파서....항상 잘해주지 못한 미안함과 흔들린 마음을 잡아주지 못해서 확신을 주는 남자가 되지
못해서 너무 미안하고 그 상대방이 내가 아는 사람이라서 같은 회사사람이라서 더 화나고 제발 아니었으면 하는 바램이었지만 그게 현실이 되었고...

참 너무 힘드네여 이제 갓 서른이지만 이렇게 아픈 사랑 처음입니다. 언제나 그자리 그곳에서 기다리겠지만 기약없는 기다림이겠지요
어떻게 잊어야될지 어떻게 보내야될지 아무것도 보이지가 않아요 참 힘든 나날들이겠구요
수월비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Nemoemo 2019-08-11 02:52:49
토닥토닥..
우주를줄께 2019-08-11 01:16:05
시간은 거짓말을 핞더군요.
그 아픈 마음이 느껴서서..
그사랑 하시느라 그동안 애쓰셨습니다
꽃마름 2019-08-11 00:08:10
많이 아프시겠어요.
잘 이겨내시길 바래요
짜리똥 2019-08-10 12:39:26
시간이 도와준다는거, 지금은 슬프겠지만 잘 견뎌내셨음 합니다.
그래도 지난 후에 시간이 약이구나라는걸 느끼게될테니까요.
뜨겁게 사랑했고 뼈저리게 아픈 이별이 추후 연애에 있어 큰도움이 될것이 분명합니다.

꼭 잘 견뎌내세요. 절대 헤어졌다고 수월비님이 못나서 그런게 아니라는걸. 더 좋은사람은 언젠간 나타나니까요. 힘내세요.
1


Total : 27597 (4/138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7537 비가 주륵주륵 [8] 키윽키윽 2020-02-15 945
27536 나이는 자꾸 먹어가는데 앤,섹파도 없으니 ㅜㅜ.. [10] 얌배형 2020-02-15 1809
27535 결국엔 사단이 났습니다. [7] Chacha89 2020-02-14 1933
27534 초콜렛 기념 짤. [11] 전사독 2020-02-14 2169
27533 오늘은 무언가 좋은 일들이..? 영영영이 2020-02-14 662
27532 이래서 치마에 가터벨트 하는군여 [67] 초빈 2020-02-13 4370
27531 겨울비 좋네요 [4] 쌤캉 2020-02-12 965
27530 비오는 수요일..? [1] 영영영이 2020-02-12 833
27529 랜딩비어? [10] 섹스큐즈미 2020-02-12 1262
27528 가그린 서비스?? [40] 햇님은방긋 2020-02-11 2753
27527 항상 지루한 .. ㅠ [3] 영영영이 2020-02-11 937
27526 접영이 안되네요 ㅎㅎ [6] 새벽향기 2020-02-11 958
27525 パラサイト [13] dlathdy 2020-02-11 1633
27524 미국판 병신을 보면 짖는개님 [3] 마사지매냐 2020-02-11 1028
27523 한주의 시작~ [30] 써니 2020-02-11 2480
27522 와~ 나 3위다 ㅋㅋㅋ 키윽키윽 2020-02-10 1008
27521 도움 못드려 죄송합니다~ [11] 올라 2020-02-10 1829
27520 궁금한게 많네요~ 조언부탁드립니다 [5] Chacha89 2020-02-10 983
27519 오픈톡 만난녀 후기(?) [7] 킴킴스 2020-02-10 1954
27518 님포매니악을 보고 [4] 새벽향기 2020-02-10 1062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작성자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