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자유게시판
여자친구랑 헤어진지 3주일정도 됬습니다. 
10
분당의아들 조회수 : 3028 좋아요 : 0 클리핑 : 0
제가 처음으로 오래사겼던 분이랑 3주일전에 헤어졌습니다,,,
7살 연상이였지만 정말 좋아하고 사랑했었습니다

3주전에 싸움때문에 헤어지고 너무 힘들어서 저번주에 전화해서 다시 시작하자고 호소했습니다..
그 분이 "00아..너가 더 잘알잖아" "나 너랑 만나면서 많이 힘들었어"
라고 말하니 울컥하더군요...
예전처럼 동생 누나사이로 잘 지내보자라고하는데 전 절대 못할 것 같습니다..

저 얘기를 듣고 집에서 혼자 맥주먹다가 울고 지금 이 글을 쓰면서도 눈물이 날려고 합니다..
근 일주일동안 매일 울고 밥안먹고 술만 먹으니 살도 많이 빠졋네요...

전 저 말 중에 너랑 만나서 많이 힘들었어라는 말을 들으니 제가 못해준것만 생각이 나더라고요...
그래서 눈물밖에 안나네요...

어떻게 하면 이 분을 빨리 잊을 수 있을까요
정말 하루하루가 힘듭니다..
 
분당의아들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수월비 2019-08-14 07:50:50
저랑 같은 상황이네요 ㅎㅎ서로 잊혀지도록 노력해볼수 밖에요
kelly114 2019-08-14 04:56:03
기운내세요~
다른분들 말씀처럼 시간이 지나야 나아요
언젠간 그렇게 아팠던게 아물고 옅어집니다
우주를줄께 2019-08-14 01:16:50
헤어짐을 준비하고 있다는, 제 가까운 지인이 떠올라서.. 그 아픈마음이 더욱 와닿네요.
저도 지난날에.. 가까이에선 큰산으로 보였지만, 멀어지면서 언덕이란 걸 깨닮았어요.
힘내세요
햇님은방긋 2019-08-14 01:11:01
힘들겠지만 기운내세요.
보들 2019-08-13 23:31:00
힘내세요 화이팅!
올라 2019-08-13 22:54:52
이 다음엔 꼭 나로 인해 울어야 돼 그 사람 생각할 틈도 없이 오로지 나 때문에 슬퍼해야 돼 내가 했던 고백과 잡았던 팔목이 못내 아쉬워서라도 좋으니까 언젠가 네가 쓸쓸해질 때 아무한테나 위로받고 싶을때라도 좋으니까 한 번 쯤은 너도 나를 열망해야 돼
양꼬치엔칭타오 2019-08-13 22:39:43
떠나는 사람붙잡아봐야 소용없어요...시간이 지나면 자연스레 잊혀질것이고 또 다른 인연이 생겨요^^~~천천히 마음 정리하시고 미련두지마세요 본인만 힘들어요.
4나2 2019-08-13 22:19:42
억지로 잊으려 마세요.. 이별도 연애의 마지막일 뿐이다, 갈무리 잘 하시길 바랍니다. 앞으로 함께 할 수는 없지만 함께했던 추억을 억지로 지우려 할 필요는 없는 것 같아요. 연애의 시작과 끝.. 잘 기억하셔서 다음에 좋은 연인이 생기면 그때는 놓치지 않으시길 바랍니다.
Nemoemo 2019-08-13 22:18:41
마음 잘 추스리세요 서로에게 더하기가 될 수 있는 관계를 다시 찾을 수 있을거에요
사랑의 경험이 아프지만 성숙할 수 있는 성장통으로 쓰니님께 남을 수 있기를 토닥토닥
푸른바다돌고래 2019-08-13 21:46:09
흔히들 시간이 약이라고 하죠.
저도 오늘 이해안되는 말들로 이별 통보 받았는데
세상에 만나지 말았어야 할 악연은 어디에도 없다고봐요
1


Total : 27556 (4/1378)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7496 오랜만에 올리는 케케케부부 이야기 ^^ (막내때문에 못살아~~).. [15] 케케케22 2020-02-05 2993
27495 여기여기 붙어랏 [22] jj_c 2020-02-05 1884
27494 저녁을 4시에 먹었더니 배고프다 [9] 올라 2020-02-05 959
27493 남자몸, 후방주의) 눈에 보이지 않는 것. [18] 눈썹달 2020-02-04 1543
27492 하트엉덩이 [3] fromthe 2020-02-04 1607
27491 ㅈㅐ갈 사용해신분 도움좀 주실수 있으실까용~.. [9] 단단함 2020-02-04 1248
27490 몸을 섞는다라는건 [5] 새벽향기 2020-02-04 1795
27489 긴글이지만 조언부탁드립니다 [17] Chacha89 2020-02-04 1600
27488 오랜만에 왁싱 했네요 [16] 밀리언 2020-02-03 1943
27487 심심해서 감상중 [6] 올라 2020-02-03 1575
27486 드디어 봄이 코앞으로 [2] 키윽키윽 2020-02-03 1100
27485 관계시 쓸수 있는 저급한말 뭐가 있을까요? [3] 위례남 2020-02-03 1548
27484 남자분들 본인 생일에 어떤 데이트 하고싶으세요?.. [8] 망고젤리 2020-02-03 1275
27483 주말이 끝나가네요 [4] fromthe 2020-02-02 1229
27482 다들 잘 지내고 계신가요? [7] 뱅가이 2020-02-02 966
27481 안부인사입니당. 오랜만:D [45] 선주 2020-02-02 3258
27480 너무 심심해!!! 수월비 2020-02-02 909
27479 음란마귀 테스트 [26] 써니 2020-02-01 2347
27478 2/1 토요일 지금 갑니다 [6] fromthe 2020-02-01 1682
27477 책상 모서리에 [9] fromthe 2020-01-31 2245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작성자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