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자유게시판
오후에 강남 갔다왔는데요.. 
5
kelly114 조회수 : 1958 좋아요 : 0 클리핑 : 0





울 동네보다는 성탄절과 연말 분위기가 더 있는것 같았어요
한 일이십년 전 쯤만 해도 이 시기가 되면
거리에 캐롤도 많이 흘러나오고
간판이며 거리 장식이며 알록달록하게
장식이 되어 있어서 구경만 하고 있어도
막 설레고 그랬는데
점점 살기 팍팍해져서 그런걸까요
저부터도 그렇고 감성이 건조해져 가는것 같다는 >3<
해피 뉴 이어...해가 바뀌면 말 그대로 다들 해피하게 살면 좋겠습니당
kelly114
Big Girl^0^_커피마시며 느긋하게 얘기할 수 있는 친구를 좋아합니다_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루케테 2019-12-23 15:55:06
저도 이날 강남에서 술 한잔하고 있었는데 스쳐지나가셨을수도 있겠네요ㅎㅎ
블랙올리브 2019-12-23 05:36:41
내년엔 좀더 발기차길 기원해요~
즐남11 2019-12-23 00:42:13
오 저도 아까 강남이였는데
스쳤을 수 도 있겠군요
엄청 큰 차 타고 캐롤도 부르던데 ㅋㅋ
우주를줄께 2019-12-22 23:50:58
그 때의 우리는, 풍족한 시대를 살았었잖아요~

지금 우리(?)재벌들의 사내보유금은 악착같이 쌓여가는 대신.. 일반서민들의 지갑은, 굿네이버스, 유니세프, 세이브더칠드런, 월드비젼, 유엔난민기구, 등,등, 등을 도와줘야 해서, 허리띠를 더 졸라메야 하잖아요~^^;

그 때의 우리는..
자선냄비 하나로도, 충분히 따듯했는데..
리튬전지 2019-12-22 23:47:52
한국의 찬바람이 그립기는 처음이네요
아직 시간이 조금 있긴 하지만
HAPPY NEW YEAR
1


Total : 27558 (8/1378)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7418 쪽지 [16] jj_c 2020-01-19 1459
27417 일요일 늦은 저녁.... 잘해봅시다 2020-01-19 698
27416 오늘같은날은 [16] 밀리언 2020-01-19 1205
27415 주말주말~ [14] 키윽키윽 2020-01-19 1670
27414 브래지어 2개 차는분 계세요?? [15] 레몬색 2020-01-19 2403
27413 낮잠?늦잠? [9] jj_c 2020-01-19 1193
27412 첫경험은 언제?? [10] fkrl 2020-01-18 1666
27411 섹스를 동영상으로 배웠습니다. [6] 눈오는마을 2020-01-18 1818
27410 연애감성 돋지 않나요? [13] kelly114 2020-01-17 1433
27409 시오후끼 [19] 방탄소년 2020-01-17 1995
27408 여러분들은 섹스해본장소중에 제일 특이한곳이 어딘가요??.. [7] 뼈미 2020-01-17 1892
27407 (부산흔남이야기) 불금은 나홀로...? [6] 귀여운훈남 2020-01-17 1137
27406 발페티쉬 [5] 뼈미 2020-01-17 1284
27405 저는 다정하지만 엄한 남자가 좋아요 [26] 햇님은방긋 2020-01-17 2786
27404 커플이신분 잠자리 애칭 뭐라고 부르나요? [13] 킴킴스 2020-01-16 1762
27403 헉..걸릴뻔해서 오픈톡을 나갔답니다 [6] 딸기사탕시럽 2020-01-16 2587
27402 2020 레홀남녀 [J&S] #9 [9] 전사독 2020-01-15 2460
27401 저는 이런게 좋습니다 [4] fromthe 2020-01-15 1636
27400 성욕감퇴 (후방) 팔루스 2020-01-15 1925
27399 저는 같이 샤워 하는게 좋아요 [27] jj_c 2020-01-15 2637
[처음] < 4 5 6 7 8 9 10 11 12 13 > [마지막]  


작성자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