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자유게시판
소소한 일상속에 떠오르는 생각들~ 
0
제리강아지 조회수 : 944 좋아요 : 0 클리핑 : 0

중국 땅을 처음 밟은지가 10년이 다되가네요...

광합성하면서 집앞 세탁소 다녀오는길에
과일가게직원,부동산형님,국수집사장님,
아파트보안요원까지 웃으면서 안부를 묻습니다^^

테이크아웃전문점에 들러 주문도 안했는데 귀여운 알바가  제가 좋아하는 패션푸르츠티를 토핑과 당도까지 정확히 기억해주네요ㅎ

동네를 거북이처럼 느릿느릿 걷다보니 배고파서 주위를 살핍니다. 엇! 첨보는 가게ㅎ
끝 글자가 면을 뜻하는 글자인걸보니 제가 죽고 못사는
면을 파는가게 인가봅니다.

저는 사실 중국어를 배운적이 없어서 생존중국어만
그것도 말만합니다..글을 못읽어요ㅋㅋ
그래서 사진이 없는 음식점에서는 추천받거나 찍습니다ㅋㅋ
항상 경험과 시도의 연속이죠ㅎ

그래서 매운걸 좋아해서 고추표시가 두개있는 메뉴 골라서 설레임과 기대감에 먹어보니 역시 맛있네요ㅎㅎ
제리야 넌 싫은게 뭐니?ㅋㅋㅋ


저는 돌이켜보면음식이나 인간관계또는 선택의 연속에서 생존이나 필요에 의해  직접시도해보고 경험해 봐야 할때가 많았어요..

그래서인지 언젠가부터 맛집으로 소문난곳에 가거나 주변의조언을 듣거나 고민하다 끝내지 말고 무조건 직접 경험해보자라는 마인드가 된거죠ㅎㅎ

새로운 뭔가를 받아들이고 이해하고 소통하는
즐거움이 저에게는 크게 작용하고,그과정이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나를 성장시키는 원동력이기도 하구요.

암튼 소소한 경험하나하나가 지금의 나를 만들었구나 하는 생각도 하게되고 소중하다는 생각이드는 오늘이네요ㅎ
제리강아지
38살/곧 귀국예정ㅎ 마사지체험 하실분 대환영!!
http://redholics.co.kr/red_board/view.php?&bbs_code=talk13&page=1&bd_num=91153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더블유 2019-09-04 02:56:24
말이 잘 안 통하는 나라에서 그렇게 즐기기란 쉽지 않을수도 있지만 저도 그런 사람 중 하나였기에 그 많은 사람과 소리속에 고요함이 주는 평안이 그립네요. 좋은 이웃들이 그저 부럽네요!
제리강아지/ 그느낌 아시네요ㅎㅎ간사한지라 말이 잘통하는 누군가가 필요한때입니다ㅋ
차오빠 2019-09-03 17:39:58
마인드 굉장히 멋집니다 !!
Life is A positive !
제리강아지/ 감사합니다^^ 근데 돈을 마니써요ㅋㅋㅋㅋ 또다른 마인드는 한번으론 온전히 알수없다! 라서ㅋㅋㅋ
바쁜사람 2019-09-03 17:05:25
지난 십몇년가 중국 여러번 가보았습니다.
천진, 심천, 베이징, 광저우, 청도, 상하이 ..

이상하게 천진이 그립네요^^ 
남은 중국생활 화이팅하세요
제리강아지/ 지나고 그리운곳이있죠ㅎ 저는2년간살았던 방콕도 그립고 지금도살고 있는 마카오도 그립네요ㅎㅎ
올라 2019-09-03 16:38:26
무슨 맛이지.
제리강아지/ 매우 마~~하고 살짝 라~~~합니다ㅎ
1


Total : 27361 (9/1369)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7201 색소침착 완화크림(?) 리튬전지 2019-09-21 1065
27200 섹스를 잘하는 남자를 원한다는데.. [3] 우는현 2019-09-21 1976
27199 서울 야식 맛집 추천 좀.. [13] 헥토르 2019-09-21 899
27198 안녕하세요 2년만에 다시 찾아옴~~! [4] 단발꽃꽃이 2019-09-21 1044
27197 시오후키.. [6] 우는현 2019-09-21 1836
27196 전희가 급하거나 좀 힘들때.... [11] 집사치노21 2019-09-21 2354
27195 서울에 혼술하기 좋은 곳 있을까요? [13] stayat 2019-09-21 1061
27194 밥먹었어요 [2] 킴킴스 2019-09-20 1044
27193 파트너 있으신 분들~~~ [1] 베르됭 2019-09-20 1295
27192 불금엔 섹스? 치맥? 당신의 선택은? [35] 레몬그라스 2019-09-20 1730
27191 오늘은~49 [11] 소심녀 2019-09-20 1342
27190 주말엔 역시 이거죠 [6] 키매 2019-09-20 1292
27189 오르가슴바이블 전자책 나왔네요~ [5] 집사치노21 2019-09-20 814
27188 아프리카 BJ 포르노 스타 데뷔 [1] 킴킴스 2019-09-20 2049
27187 쓰레기 내다 버리고 올라오는길. [3] 키매 2019-09-19 1179
27186 저도 퇴근길..술한잔 땡기는..ㅋ [19] 레몬그라스 2019-09-19 1573
27185 퇴근 길 [4] 우는현 2019-09-19 908
27184 심심타파 [4] 넌나에게목욕값을줬어 2019-09-19 777
27183 포장마차 [6] 키키우우 2019-09-19 1569
27182 간만에 야동 캡쳐 [1] 차오빠 2019-09-19 1933
[처음] < 5 6 7 8 9 10 11 12 13 14 > [마지막]  


작성자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