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아이템
  (특강) 교감섹..
2019년 두 번째 레드홀릭스 스..
  [19금버전] 멀..
멀티 오르가슴 바이블: 조절할..
  ZINI 가슴마사..
안녕하세요, 퍼플젤리입니다. ..
  남자의 유두와..
레드홀릭스 아티클- 젖꼭지 크..
미디어 > 토크온섹스
귀로듣는 섹스이야기 15화 눈빛교환  
0
들을수록 짜릿하다♬ 귀로 듣는 섹스이야기 15화 눈빛교환
 

보이스 : 켠
글쟁이 : 사랑바람

『 
22살, 군대를 막 전역하고 울산에 있는 원자력발전 2호기 전기 배선 쪽에서 잠시 일한 적이 있다. 친구와 둘이 근처 숙소에 머물렀는데 유명한 간절곶과 가까운 곳이다. 일하지 않을 때는 친구와 함께 PC방, 노래방을 전전하거나 가끔 부산 해수욕장에 가는 것뿐인, 군대에서 벗어났다는 해방감을 만끽하기에는 최적의 장소였다.

항상 가던 삼겹살 집이 있었다. 그곳에 내 또래로 보이는 여자애가 일하고 있었다. 한두 달 지나니 자연스럽게 친해졌고 나이가 21살이라는 것과 이름이 '아름'이라는 것도 알게 되었다. 함께 고기를 먹다가 그 애가 가끔 서울에 간다기에 '서울에서 꼭 가봐야 할 곳' 같은 류의 이야기를 해주었다. 얼마 지나지 않아 아름이와 나는 사귀는 사이가 되었다.

주말이면 아름이 친구들과 어울려 시내나 울산 곳곳을 돌아 다녀서인지 남들이 말하는 타지에서의 외로움 같은 걸 느낀 적은 없었다. 일주일에 한두 번은 모텔에 가서 사랑을 나누었고. 함께 내려온 친구 또한 아름이의 친구를 소개 받아 같은 일을 했다.

그러던 어느 날, 아름이가 자기가 아끼는 친구 하나를 소개해주겠다고 했다. 서울에서 자취를 하고 있으며 주말 동안만 잠깐 내려왔다고 했다. 친구 커플과 같이 다섯 명이 밥을 먹었다. 연갈색의 단발머리에 서클렌즈. 얼굴은 20대 중반이라고 여겨질 만큼 성숙했고 몸매도 육감적이었다. 그동안 만난 여자친구들과는 완전히 다른 여자 같았다. 이름은 '하진'. 이름도 뭔가 특별했다.

글로보기 ▶ 
http://goo.gl/NbJG9f
레드홀릭스
섹스의 패러다임을 바꾸다
http://www.redholics.com
 
· 주요태그 팟캐스트  
· 연관 / 추천 콘텐츠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목록보기
 
나의사랑미야 2018-08-24 14:48:45
귀로 듣는 섹스 이야기 제15화 잘 들었습니다, 감사해요~~~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