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자유게시판
이베리코와 양갈비 모두 드셔보신 분 계신가요?? 
0
4나2 조회수 : 1119 좋아요 : 0 클리핑 : 0
안녕하세요~
혹시 이베리코와 양갈비 모두 드셔보신 분 계신가요?
제가 양꼬치는 먹는데(쯔란도 o.k.) 양갈비는 특유의 냄새가 안 맞아서 안 먹고 지냈습니다
이번에 추석선물로 이베리코가 들어와서 그냥 한돈하고 별 차이 없겠지 하고 방금 구워먹었는데요;;
지방이 많아서 그런가 양갈비에서 맡았던 싫은 냄새가 계속 나더라고요 ㅠㅠ 
제가 이베리코를 먹어본 적이 없어서 첫인상이 안 좋게 생기기 직전인데 제가 하필 지방 많은 부위를 먹어서 
동물의 지방 냄새를 이렇게 느끼는 것일까요.. 아니면 원래 비슷한 냄새가 나는지 궁금합니다!
3kg이나 남았는데..
4나2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분노의강 2019-09-10 14:26:38
양고기는 1년생미만인 램과 그이상인 머튼으로 나뉜다고 보면되고 보통의 양꼬치집말고 징기스칸식 화로구이로 구워주는곳은 대부분 램을 쓰는데 램은 양 특유의 냄새가 거의 안납니다. 한번 도전해 보세요. 맛있습니다.
4나2/ 제가 그 **램,라** 같은 곳에서 먹어보고 포기했거든요 ㅠㅠ
-꺄르르- 2019-09-10 11:44:03
이베리코.. 꾸린향 없이 맛있게 잘먹었었는데 이상하네요...
양갈비는 저도 그 누린내가 싫어서 먹는곳에서만 먹어요
4나2/ 그곳이 어디죠? 다시도전해보고 싶네요 ㅎ
여자김씨 2019-09-10 10:18:22
아.. 저는 다 맛잇던뎅ㅇㅅ ㅜ 향이싫은경우도 많긴하더라구여ㅠ
4나2/ 오늘 다시 도전해보려고요..
여자김씨/ 사나이님 힘힘 >
Sasha 2019-09-10 00:11:41
해동상태, 숙성의 정도, 시즈닝의 정도, 도축시 돼지의 상태에 따라 차이가 다르긴 하지만 이정도면 원래 좀 민감하신게 아닌가 싶네요 1인화로 사셔서 숯불에 구워드세용 ㅎㅎ
4나2/ 민감한 거 맞는거 같아요.. 근데 고수,똠양꿍,청국장 이런 것은 잘 먹는데..
SilverPine 2019-09-09 21:41:11
이베리코는 와사비져..
4나2/ 와사비.. 메모..
초빈 2019-09-09 17:21:06
주소불러드리면되나요
4나2/ 넵 그렇게 하시면 됩니다! ㅋㅋ 지나가다 살포시 놓고 갈께욧 ㅎ
초빈/ 고기탐나네..
4나2/ 가져가요.. 전 한우로 넘어갈께요..
여자김씨/ 그주소 나도조여 같이먹게 ♡♡
방탄소년 2019-09-09 17:05:04
이베리코 양갈비 너무 맛있게  잘먹는 1인 입니다
이베리코는 허브솔트를 좀 뿌리시고
바싹 노릇노릇하게 구워드세요:)
4나2/ ㅋㅋ 감사합니다 여러 방법으로 먹어봐야 겠어요 바싹 !
bombom218 2019-09-09 16:02:16
이베리코는 육향이 진한편에 속하는 고기가 맞는데.... 양갈비도 싫어하신다고 하신다면 기본적으로 육향에 대해서 싫어하시는 부분이 있는듯 하네요. 이베리코는 도토리를 먹인 맷돼지과에 가깝습니다. 그 냄새가 싫으시다면 비슷할껍니다. 양이나 이베리코는 기본적으로 보통의 고기에 비해서 육향이 강한편에 속합니다. 그걸 싫어하시는 분들은 누린내라고들 하죠. 근데 이베리코는 흔히 말하는 누린내가 심하지는 않을텐데요.... 양념을 하셔서 냄새를 좀 덮어내는 것이 좋으실꺼 같네요..
4나2/ 맷돼지과군요! 감사합니다 이해했어요!
bombom218/ 아 참고로. 육향이 강한고기에 시트러스계열(귤이나 오렌지 등)의 단맛이 가미되면 맛있게 느껴져요 ㅋ 그냥 많이 먹다보니 터득한..... ㅠㅠ
4나2/ 민트류만 생각하고 있었는데 시트러스도 괜찮겠네요 ㅎㅎ 시트러스 향 워낙 좋아해서 향수,바디 다 그 계열인데 도전해 볼께요ㅎ
디윤/ 이베리코 저는 구운 파인애플이랑 먹었을 때 맛있었어요
bombom218/ 디윤님 방법도 좋겠는데요^^
1


Total : 27404 (5/1371)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7324 우울한, Blue [4] 휘휘 2019-10-01 725
27323 Chapter 2 [4] 차오빠 2019-09-30 780
27322 박나래 19금 스탠딩 코미디 [2] 올라 2019-09-30 1239
27321 오늘은~52 [2] 소심녀 2019-09-30 666
27320 [댓글] 여러분의 이름으로 보지.자지 이름을 지어봅시다... [20] 쭈쭈걸 2019-09-30 1434
27319 Chapter 1 [3] 차오빠 2019-09-30 675
27318 개매너 [8] 올라 2019-09-30 1189
27317 야동을 처음부터 끝까지 다보는분들도 있으신가요.. [3] 토리님 2019-09-30 1214
27316 부산여행 [8] 4나2 2019-09-30 874
27315 하고싶은데 자기위로없이 푸는방법이 뭐가있을까요!!.. [8] 달콤한하루 2019-09-30 1413
27314 오랜만 [12] 헬로마이디어 2019-09-30 928
27313 참으로 알수없는 생명체 ... gif [10] 랜디0113 2019-09-29 1555
27312 오늘 처음으로 글을 써보네요 [1] 랜디0113 2019-09-29 589
27311 울산대교 선박 폭발 영상 [2] 차오빠 2019-09-29 740
27310 울산  선박 폭발당시 사진 랜디0113 2019-09-29 1010
27309 오늘은~51 [1] 소심녀 2019-09-29 639
27308 샥띠님 강의 중 섹시고니 2019-09-28 864
27307 역시 불금엔 [2] 4나2 2019-09-28 1127
27306 내일단양으로 [6] 불타는곰 2019-09-28 811
27305 역시 불금은 [7] 차오빠 2019-09-27 771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작성자   제목   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