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 자유게시판
연인 전용 게시글로 연인이 아니신 분은 읽으면 나름 참고는 되겠지; 
0
혁명 조회수 : 4152 좋아요 : 1 클리핑 : 0


커지는 욕심을 주체하지 못하고 그 사람이 온전히 자신의 것이었으면 하는 마음.

그 마음이 너무 커서 집착이 되고, 그로 인해 서로가 상처를 받고 결국엔 이별하는 경우가 있죠.

그리고 많은 사람이 말합니다.

"집착은 그저 집착일 뿐 사랑이 아니다."라고

하지만 집착없인 사랑을 계속 유지하기란 힘들다고 생각해요

집착이 너무 지나치면 독이 되겠지만 적당한 집착은 득이 된다고 생각하죠

사랑하기에 계속 곁에 있고 싶고 사랑하기에 내 사람이 되었으면 좋겠고 그 사람 옆에 다른 누군가가 있으면 질투 나고

사랑하기에 그 사람이 아닌 다른 누군가와는 공유할 수 없다고 생각하는 마음과 행동들

이런 게 바로 사랑하는 마음이자 집착이겠죠.

사랑 그리고 적당한 집착 아무리 많은 시간 많은 사람을 만나 사랑을 했어도

독심술이 있지 않은 이상 어느 정도가 적당한 것인지 알 수 있을 리가 없으니 적당히 집착하기가 말처럼 쉽지 않다는 건

제가 말을 안 해도 다들 느끼시고 계실 거예요

사랑하면서도 외로워하는 분들도 참 많죠?

 정작 자신이 힘들고 상처받고 아파하면서도 그 아프고 상처받은 마음들을 상대방을 위한 배려라고 생각해

표현하지 않고 있으면서도 내심은 그 사람이 알아주길 바라는 그런 분들이 참 많아요.

그건 정말 영화에서나 가능한 일입니다.

표현 없이 지내다가 결국에는 이런 생각을 하게 되죠.

자신이 상대방을 더 사랑하고 있다고 그래서 혼자 슬퍼하고 아파하며 상처받고

그러면서도 여전히 집착하고 사랑하고 있음에 외로움을 느끼죠. 그러다가 이별을 말하고 결국엔 끝.

그러기 싫다면 아프고 슬프고 힘든 것들도 서로 잘 표현하세요.

표현하지 않고 있으면 상대방은 절대로 모릅니다.

힘들고 아픈 마음도 다 공유하고 서로 이겨나가련 진솔한 대화야말로

서로의 사랑하는 마음을 더 단단히 결속시키고 더욱더 사랑하게 하여나갑니다.

사랑도 적당한 집착도 모두 다 중요하지만 제일 중요한 건 서로의 진솔한 마음의 소리를

표현하고 또 표현하고 끊임없이 표현하는 겁니다.
 
사랑하는 그 사람을 정말 믿고 의지한다면 표현하세요.

지금 사랑하면서도 외로움을 느끼신다면 절대 잊지 말아주시길 바랍니다.

상대방을 위한 배려라는 울타리에 슬픔과 아픔과 상처를 감추고 지내다가는

자신도 상처 입겠지만 상대방에겐 더욱 큰 상처를 받게 할 수도 있다는걸

절대 잊지 마시길 바랍니다.

PS: 섹스도 마찬가지 표현 안하면 평생 자신이 원하는 섹스는 못하게 됩니다.

여성의 경우 평생 오르가즘을 못 느끼는 씁쓸한 경우도 생기죠.
   
사랑하는 사람끼리의 섹스는 부끄러운게 아닙니다. 표현하세요!

 혁명은 다 익어 저절로 떨어지는 사과가 아니다. 떨어뜨려야 하는 것이다.
혁명
때론 세상과 맞서 싸워야 하고 때론 세상과 타협해야 하고 때론 세상을 사랑할 줄 알아야 한다 세상은 바로 당신이다. 자신에게 지면 세상에 지는 것이고 자신과 타협하지 않으면 세상과 멀어지는 것이고 자신을 사랑하지 않으면 세상도 사랑할 수 없다
    
- 글쓴이에게 뱃지 1개당 70캐쉬가 적립됩니다.
클리핑하기      
· 추천 콘텐츠
 
레드홀릭스 2014-12-20 17:57:43
이 글은 조회수,덧글수,좋아요수,완성도 등을 고려하여 '명예의 전당' 목록에 추가되었습니다. 이 글을 작성하신 레드홀러님에게는 300포인트가 자동 지급됩니다. 축하합니다. ^^
공룡둘리 2014-12-20 14:44:45
솔직하게 표현하는게 좋겠군요!!좋은글 감사합니다~
혁명/ 솔직한게 좋은데 가끔은 하얀 거짓말도 필요합니다아~ 그래서 참 요고 요고 힘들어요.
하이바라아이/ 둘리 앗냥!! 꿀애프터눈
공룡둘리/ 하얀거짓말도 명심하겠습니다 ㅋ 하이바라아이 님두 굿애프터누운~ㅋㅋ
1


Total : 27379 (1251/1369)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379 배우고 싶어요...... [4] 웨온 2014-12-21 3082
2378 이 시간이 왔네요 [1] 다른이름으로저장 2014-12-21 2362
2377 누가 아무나 [1] 하앍아 2014-12-21 2662
2376 오징어생성기 [4] 다른이름으로저장 2014-12-21 2834
2375 글솜씨가없어서 onebna 2014-12-21 2343
2374 사진올리는수위가있는지몰랐어요 ㅠㅠ [1] onebna 2014-12-21 2802
2373 눈빛교감 onebna 2014-12-21 2348
2372 여성분미소가사랑스럽 [2] onebna 2014-12-21 3135
2371 이런사진올려도되나요? [10] onebna 2014-12-21 3456
2370 오늘따라더춥네요 [3] 롱탐놈 2014-12-21 2049
2369 본격 아이스꼐끼 만화 [7] 풀뜯는짐승 2014-12-21 2620
2368 헬스녀의 고민 [5] 시로가네 2014-12-21 2942
2367 엉덩이? [3] 시로가네 2014-12-21 2506
2366 과일을 먹읍시다..!! [5] 위트가이 2014-12-21 2534
2365 날씨 완전 좋음 [2] 다른이름으로저장 2014-12-21 1890
2364 국경을 초월하는 남자의 으리 [7] 풀뜯는짐승 2014-12-21 2555
2363 심심한 일욜 오후 [4] 핑크레빗 2014-12-21 2335
2362 하하.. 역시 감성의 동물이 여자네요 [10] dyddyddl 2014-12-21 2917
2361 축구공신세 [5] 하앍아 2014-12-21 2229
2360 고수들의 삽입,피스톤운동의 비법 요약 [3] 신세계4 2014-12-21 3355
[처음] < 1247 1248 1249 1250 1251 1252 1253 1254 1255 1256 > [마지막]  


작성자   제목   내용